파워볼재테크 파워볼게임 파워볼주소 배팅 주소

[대전=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] 19일 대전 충무체육관. 대한항공에 3세트를 11-25로 허무하게 내준 삼성화재 고희진 감독은 외국인 선수 바토즈 크라이첵(등록명 바르텍)을 불러 세웠다. 고 감독은 눈에 띌 정도로 바르텍을 질책했고, 바르텍 역시 통역을 통해 강한 어조로 자신의 의사를 전달했다. 바르텍은 고 감독과 대화를 나눈 뒤 분을 삭이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.동행복권파워볼 고 Continue Reading